분자유전학실험실 (단국대학교 분자생물학과)



 관리자 ( 2004-11-18 20:33:28 , Hit : 5085
 시력을 회복시키는 새로운 방법

시력을 회복시키는 새로운 방법
러시아 과학 아카데미 산하 인간 뇌 연구소의 과학자들은 약화된 시력을 회복시켜줄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찾아내었다. 약시를 가진 사람들을 돕는 것은 그들의 척추에 건강한 공여자로부터 얻은 척수액을 삽입하는 것으로 가능하다. 과학자들은 이 방법을 «척수액 수혈법»이라고 부르고 있다. 생리학자들은 척수액 수혈법이 시력을 잃어버린 기간이 5년을 넘어서도 효과가 있다고 판단을 내렸다. 척수액 수혈법을 시술한 결과 시술 환자의 85%가 시력을 되찾았다.

인간이 시각능력을 잃어버리는 원인은 여러 가지가 있다. 이것은 눈의 질병 뿐만이 아니라 시각 신경 및 시각 통로의 손상이나 소멸에서 원인을 찾아볼 수 있다. 얼마 전까지 의사들은 시각 시스템의 효과적인 치료기간은 질병의 발병 시기로부터 3 개월 이하일 때라고 생각해왔다. 일반적으로 시각장애 질병이 3개월 이상일 때에는 치료가 큰 효과를 거두지 못해왔다. 그러나 이제는 5년이나 5년 이전에 시각장애를 일으킨 환자들의 시력 또한 되돌려줄 수 있는 가능성이 나타난 것이다.

건강한 공여자로부터 얻은 척수액을 환자에게 삽입하는 요내(허리 내부의endolumbar) 척수액 삽입법(척추로의)은 이미 수년 전부터 러시아 과학아카데미 산하 인간뇌연구소의 전문가들에 의해 시술되어 왔다. 그들은 시각능력을 잃어버린 위중한 신경학적인 질환을 앓고 있는 환자들에게 척수액 수혈법을 시행할 수 있는 러시아 연방 특허권을 획득하였다. 환자들에게 척수액을 기증할 공여자는 의료법에 따라 환자들의 친지들 중에 선발되었다. 척수액은 공여자에게서 얻어낸 직후, 혹은 단기간 저장해 놓고 살균(멸균)처리 한 후 환자에게 삽입되었다. 척수액 수혈법을 시술한 경우에도 일반적인 혈액을 수혈할 때처럼 과학자들은 인간의 척수액을 혈액과 같이 4가지 그룹으로 분류하였다.

전문가들은 시력회복이 한번의 척수액 수혈로도 충분히 이루어진다고 말하고 있다. 또한 몇몇의 경우에는 척수액 수혈을 몇 달 후에 반복한다고 한다. 시각질환을 앓은 지 2년 이내인 경우, 환자의 83%가 효과적인 시력 회복을 보였고, 시각질환을 앓은 지 2년이 지난 환자의 경우에는 67.5%가 시력을 되찾았다. 과학자들은 시력을 회복하는 것은 시각질환의 원인에 거의 상관이 없이 이루어지고 있다는 것을 강조하였다.

대부분의 환자가 시력 회복을 경험하는 것은 처방 후 첫 2주간 동안에 이루어지고 있다. 그 후에도 물론 시력 회복은 계속해서 진행된다. 시각 시스템의 손상정도에 관계없이 전체 시력 회복 효과는 시야의 확장과 관련한다. 또한 완전히 시력을 잃었을 때, 혹은 겨우 빛을 구별하는 능력만이 남아있을 때라도 척수액 수혈을 시술 받은 후에는 사물의 형체를 알아본다거나 사물을 알아보는 정도의 시력을 회복하게 된다.

과학자들은 건강한 공여자의 척수액이 가지는 회복효과가 척수액 안에 존재하는 약리-혹은 약과 비슷한 물질인 신경 펩티드(신경세포에 포함되는 짧은 펩티드) 때문이라고 설명하고 있다. 신경 펩티드는 환자의 뇌에 있는 신경계와 신경체액의 회복 및 재생에 도움을 주는 물질이다. 이 물질은 두뇌의 손상되지 않은 부분의 재조직을 도울 뿐만 아니라 시각 기능을 담당하는 각각의 두뇌 구조의 상호작용을 변화시키기도 한다. 바로 이것이 두뇌가 손상된 곳을 보충하도록 하는 것이다.

각 클리닉에서 관찰한 결과에 따르면 척수액의 수혈은 두뇌의 생체 전기 흐름을 활성화시키고 두뇌 피질의 시각 부분과 신경 조직 시스템을 재조직 과정을 촉진시켜 주는 것을 보여주었다. 신경체액의 재생은 기존에 어렵다고 생각되었던 두뇌의 각 부분간의 병리학적인 상호관계를 정복하고, 시각 시스템이 정상적으로 기능하도록 하는 새로운 상호관계가 생겨난 것을 의미한다.


출판날짜 2004/11/03









1187   여름에 태어난 여자들은 갖는 아이의 수가 더 적어  정흥수 2004/05/07 4792
1186   새로운 세포 성장 조절 대사 경로 동정  정흥수 2004/05/07 4436
1185   바이러스의 마이크로 RNA  정흥수 2004/05/07 4750
1184   남녀에 따라 서로 다른 형태로 혈압을 상승시키는 카페인  정흥수 2004/05/07 4933
1183   간염 바이러스 헬리케이즈의 작용 메커니즘  정흥수 2004/07/28 4742
1182   체중 요요 현상이 반복되면 면역 세포의 항체 기능이 저하되어  정흥수 2004/07/28 4791
1181   PCR을 대체할 새로운 DNA 증폭 기술  정흥수 2004/07/28 5041
1180   항암제를 암세포에 전달하는 리포좀  정흥수 2004/07/28 5120
1179   이빨의 개수와 기억력  정흥수 2004/11/05 6482
1178   혈관 형성의 인도자  정흥수 2004/11/05 5115
1177   빛 자극이 뇌에 미치는 영향  정흥수 2004/11/05 5090
1176   새롭게 밝혀진 종양억제 신호전달 단백질  정흥수 2004/11/05 4882
  시력을 회복시키는 새로운 방법  관리자 2004/11/18 5085
1174   좋아하는 것과 싫어하는 것을 결정하는데 필요한 도파민  관리자 2004/11/18 5096
1173   흰머리가 생기는 원인을 세포 수준에서 규명  정흥수 2005/01/05 6170
1172   생명의 기원은 스스로 복제하는 RNA  이성욱 2005/09/13 4593
1171   RNA에 의한 면역작용  이성욱 2005/09/15 4715
1170   알츠하이머병의 기억 소멸 기작 규명  송민선 2005/10/24 4516
1169   장수 유전자는 부계로부터 유전  송민선 2005/10/31 4550
1168   조류독감-Nautre focus  송민선 2005/11/07 4374

[1][2][3][4] 5 [6][7][8][9][10]..[64] [다음 10개]
 

Copyright 1999-2021 Zeroboard / skin by ROBIN